여기서 말하는 프로그래밍은 컴퓨터에 하는 프로그래밍이 아니라 잠재의식에 원하는 바를 프로그래밍 하는 것입니다. 잠재의식에 프로그램이 제대로 입력이 되기만 하면 실현(Manifestation)이 된다고 하죠.

호세 실바 선생이 창안한 마인드컨트롤을 실바 메쏘드(Silva Method)라 부릅니다. 실바울트라 마인드(Ultra Mind)는 실바 메쏘드의 개정판이입니다. 오래 전에 사이트에 퍼 담아 놓고 번역을 하려고 놔둔 건테 잘 안되네요. 요즘 다들 영어 잘하시니 영어로 둬도 될 것 같고요.

대흠.

촐처: Silva Method


Tips on Programming 프로그래밍을 위한 팁

Q. "Do I have to be experienced in meditating in order to get the benefits offered in the Silva Life System Home Study Course or other home study courses?"

You don't need to be experienced in meditating in order to get the benefits from the home study courses. First of all, meditating is easy to do, and you probably have already experienced some form of it naturally. It's much like resting with your eyes closed. The major difference being that you are doing it consciously, and with a purpose in mind. Secondly, the micro courses are so complete, and very clear. Simply follow the instructions and you will be well on your way.

Q. "What do you mean by programming?"

Programming is the process of instructing or learning. It is most effective when it is done in steps, and while in a state of meditation when the brain is at alpha and very receptive. It is somewhat like a formula or recipe, that when followed step-by-step, you end up with the desired result. It allows for you to predetermine a better way in which you want to think, believe, and/or behave. Programming your brain is similar to programming a computer, only a biological one.

Q. "What happens if I go too deep during my meditations?"

The only thing that will happen is that you will end up asleep. Going into a meditation follows the same body, brain, and mind path as entering sleep. The body, brain, and mind often prefer sleep over meditation. This happens mostly when you are either inexperienced at meditating, are tired and sleepy, and/or are too comfortable.

Q. "What is the best way to make my programming work?"

  • DESIRE the outcome fully and completely; BELIEVE that it is possible and that you deserve it; and EXPECT it to manifest without a shadow of a doubt.
  • Make sure that your thoughts and actions are congruent with what you are programming for.
  • Follow the strategy, process, or technique as instructed in order to help insure your success.
  • Reinforce the program in future meditations until it manifests.

Q. "Is there a feeling associated with Alpha Brain function?"

There is no feeling associated with Alpha Brain Function. What you will feel is your body very relaxed, and you will notice the quality of your thoughts as being calm.

Q. "When I do my meditations I always fall asleep. What can I do to prevent that from happening?"

Don't get too comfortable when you meditate. Falling asleep during a meditation happens to even the most experience practitioner. Instead of getting too cozy in your bed or recliner, get into a comfortable sitting position in a regular chair. In addition, falling asleep may be just what your body needs.

Q. "I seem to get distracting thoughts when I meditate. Is that normal?"

Yes. Just about everyone who meditates gets distracting thoughts or have their minds wander. Your mind is a real busy-body with many thoughts going through it at any given moment. When you notice your mind wandering, simply bring it back. Sometimes the thoughts that come need some attention. Deal with it accordingly, and then get back to meditating.

Q. "How do I know I am functioning at the Alpha Brain Frequency?"

You will have a pretty good idea that you are functioning at Alpha if your eyes are closed, your body is relaxed, your thought process is internal and active, you remain conscious of your experience, and the external environment goes somewhat unnoticed.

Q. "Do I have to write down my goals or can I just think of them?"

You must write down your goals. It is the first step towards making your goals a reality by taking them out from the internal world of thought to the external world of manifestations. You can look at writing your goals down like writing a contract with yourself. Be sure to sign it.


STRESS & RELAXATION 스트레스와 이완

Q. "Is meditation really that important?"

Yes. Meditation is not only important, it is vital for health and wellbeing. Stress is the number one cause of illness, and meditation is one of the best ways to counteract the negative effects of stress. Meditation comes by many names. Whether you rest, relax, center yourself, go within, internalize, or pray on a daily with an intention in mind, such as healing or solving a problem, you will get noticeable benefits. It is the one thing that strengthens the connection of and heals your body, spirit, mind, and emotions.

Q. "How often and for how long should I meditate?"

That depends on your health, time and need. Most people can easily meditate in the morning when they awaken, and at night when they are ready to go to sleep. Some people can even meditate sometime in the afternoon. Five minutes meditating is good, ten minutes is much better, and fifteen to thirty minutes is excellent. If you are feeling ill, under the weather, or very stressed, it is recommended that you meditate at least fifteen minutes three times a day.

Q. "How soon can I expect to see the results from meditating?"

Everybody is different, and has different needs. If you are one of those people with a Type A personality, you will probably see results immediately. You can expect to notice a change for the better regardless of what type of person you are within a very short period of time. Some of the benefits you will notice are a general sense of calm, self-control, restfulness, and optimism.

Q. "Is there anything to be afraid of when I meditate?"

Absolutely not - Meditation is a very natural activity for your body, brain, and mind. You imitate the meditative process every time you enter sleep by closing your eyes, relaxing your body, breathing deeply, and calming the mind. The difference between sleep and meditation is that in sleep you lose awareness and your brain frequency gets very slow, whereas in meditation you learn to hold your brain frequency at higher Alpha frequencies, and you keep a conscious and active mind.

Q. "Do you recommend that I meditate with the lights off, and with some special music in the background?"

Not necessarily. It is best if you practice meditation under different environments, and times of day. Learn to meditate with lights on or off; with or without music; at home or at the office. Some people even learn to meditate with eyes open while in a daydream state. If you are going to play music during your meditations, make sure it is soothing, deepening, and very relaxing.


SLEEP CONTROL TECHNIQUE 수면 조절 테크닉

Q. "The Sleep Control Technique doesn't seem to work for me. What am I doing wrong?"

There are several main reasons why the Sleep Management Technique doesn't work.

  1. You were not sleepy when you applied the technique.
  2. Your body was still tense and needed to be more relaxed.
  3. You did not follow the instructions as originally programmed.
  4. The pitch of your inner voice was too high, and the pace too fast.

Q. "The Sleep Control Technique works so well. Why is that?"

To begin with you are using the technique while in meditation. By that time, your eyes are closed, your body is relaxed, your breathing is rhythmic, and your brain frequency is probably at Alpha. Being at Alpha means that you are closer to Stage One of sleep than you would be if you were wide awake and active. It is much easier to get to sleep when you are meditating.

Q. Does the Sleep Control Technique work for long time insomniacs that have been on sleep medication for years?

Yes, there are many testimonials of people who had been on sleep medication for years, were skeptical about the effectiveness of the Sleep Management Strategy, and applied it with successful results. The fundamental structure of this strategy works, and they were able to relieved themselves of insomnia. So many times, insomniacs make the condition worse by worrying about the insomnia. The worrying itself leads to stress, and stress leads to insomnia. This strategy will help any insomniac learn how to manage the stress, slow down brain frequencies in the direction of sleep, and use their mind in a special manner that will allow them to enter sleep naturally.

Q. How much sleep does a person need?

That depends on many factors such as age, life style, physical, and emotional health, hormones, and if you are deprived of sleep. Infants need about 16 hours of sleep a day. Teenagers require about 9 hours a day, and most adults need approximately 7-8 hours of sleep in order to be at their best. Pregnant women need more hours of sleep then when not pregnant, and if you are deprived of sleep you will need to make it up the first chance you get.

Q. What is a good way to start the process of overcoming insomnia?

A good way to start is to discover what is keeping you awake. Then, take some action to correct it. Find the proper MindBiz tool, or technique to help you in solving problems, and then couple that with the Sleep Management Strategy.

Q. Is overcoming insomnia difficult?

No. It is surprisingly easy. The Sleep Management Strategy will help your body, brain, and mind relearn something that is so natural, and a huge part of your history. Sleeping is something that you naturally know how to do, but for whatever reason, you lost the ability. It is so much easier relearning an old behavior, no matter how old, than learning a new one. Sleeping is not just a behavior it is an innate body function. Sleeping naturally again will be easier than you think.


CLOCK STRATEGY 시계 전략

Q. "I set my mental clock for 7am, and I kept waking up all night to check the time. What am I doing wrong?"

You are not doing anything wrong. In fact you could say your inner conscious mind is looking out for you, and wants to get you up in time. Next time you program your mental clock, insert a mental picture of yourself sleeping all night deeply and restfully, and not waking up until your programmed time. This is something you will overcome quickly.

Q. "I went to sleep late last night and used my mental clock. My mental clock always works, but not this morning. I set it for 6:30am and woke up at 7. Although I still got to work just fine, did I do something wrong?"

No you didn't do anything wrong. You probably just needed a little extra sleep. You will find that you inner conscious will take care of you in certain situations, and also keep track of time. Nevertheless, always make sure you have a very clear picture of the clock in your mind with the time you want to awaken.

Q. "Many times when I use my mental clock, something in my environment wakes me up. Why is that?"

It's hard to say. Yet, do remember that setting your mental clock is the same as setting a goal, only that it is a goal in time. This is probably the best technique you have to learn how to manifest any of your goals by a specific time. And like with any other goal, you never limit the direction from where you get your end result. If a chirping bird, or barking dog wakes you up at the exact time you programmed for, great! The universe is obviously responding to your thoughts.

Q. "Why does the Mental Clock Technique work so well?"

Several reasons may explain why. One reason is that as living creatures we operate with certain biological rhythms like our circadian cycle that gives the body a sense of time. Secondly, The brain also seems to have a time keeping capacity, and thirdly, there are many environmental time givers such as outside light changing, sounds of automobiles, animal activity, etc., that can cue us in to what time it is. The biggest reason is that your inner conscious is now consciously involved.

Q. "I was afraid I wouldn't wake up so I set my physical clock as well as my mental clock, and I didn't wake up. Why?

Your inner conscious knows you don't trust it, and won't bother doing the work of waking you up if you set your physical clock. Never set your physical clock when you set your mental clock. Give yourself the opportunity to wake up a success and a winner by allowing your mental clock to wake you up. If you can do this, you can do anything.

Q. I did the Mental Clock Strategy and I kept waking up several times during the night and checking the clock to see if it was time to get up. Is this how it works?

No, the strategy is meant to wake you up at exactly the time you programmed for. What does happen to some in the beginning is that through the programming, your mind has been alerted to wake up at a specific time and during the night will check in order to make sure it does so. This usually lasts only a night or two. Once your mind discovers that it can and will wake you up, the result will be that you will awaken at exactly the time you programmed.

Q. Before setting the Mental Clock to the time I want to awaken, does the Mental Clock need to be at the actual time?

It does not matter what time is on your Mental Clock when you start. What matters is the time you set on the Mental Clock to awaken, and making that image strong and clear. If you feel that starting the Mental Clock at real time will help, then follow your feelings. You can always modify or shorten the strategy once you know it works either way.

Q. Do I need to raise my hands and arms physically or just mentally?

Try it both ways and discover if one works better than the other for you. Some people who are very kinesthetic may want to physically raise their arms and hands. For them it is more engaging and may have a better outcome. For others who are more visual, simply imagining that you are raising your arms and hands to set the clock is all that is needed. Others may find that picturing the Mental Clock, physically raising the arms and hands, and hearing the statement of intent satisfies the visual, kinesthetic, and auditory modes for an even better outcome. Discover what works for you.

Q. I only use digital alarm clocks. Can my Mental Clock be digital?

Yes, your Mental Clock can be digital. Instead of moving the hands of the clock, imagine the numbers changing rapidly to the time you want to awaken and state your intent clearly. You may even use both. Use what works best for you.



신고
Posted by 대흠

사람마다 시간과 공간의 인연이 달라 느끼는 것이 서로 다르겠지만 저는 아래 글이 호세 실바 박사의 마인드컨트롤과 고대 신비지식을 근원으로 하는 리얼리티 트랜서핑의 핵심을 관통하는 내용이라 생각합니다. 장미십자회 원리의 道脈은 영지주의(靈知主意) 혹은 그노시스주의(Gnosticism)에 그 뿌리를 두고 있는 것 같네요. 학교 다닐 때 교과서에서 흘깃 보았던 그노시스 학파를 이렇게 만나게 되는군요.


대흠.


출처: 미내사, 성공을 위한 영적(靈的)인 연금술


이 글은 <Rosicrucian Principles for Home and Business> (가정과 사업에 있어서 장미십자회원의 원리)라는 책에서 발취한 것입니다. 저자 스펜서 루이스 박사는 <예수의 신비한 생애>, (대 피라밋의 상징적 예언> <생명 사이클과 자신을 마스터 하기> 등 수 많은 책을 썼습니다.1939년 이 세상을 떠날 때 까지 그는 장미십자회(AMORC)의 대표였으며, 여러 해 동안 신비주의와 철학도들을 매료시킨 장본인이기도 합니다. 뿐만 아니라 그는 여러 기업과 조직들의 말없는 '말 없는 파트너'였고 조언자였으며, 세속적인 커다란 성공을 거두기도 했습니다. 그는 말합니다. '꿈에 집중하는 것' '꿈을 성취시키는 것에 집중하는 것'은 너무도 커다란 차이가 있다고 ... (편집자 주)

심리학의 원리를 일상 생활에 적용하고자 할 때 서양에서 가장 널리 알려진 것은 소위 '집중기술'이라 불리는 것이다. 현대 심리학의 단순성에 깊이를 더해 주는 대중 강연자들의 강연을 들어 본 사람들은 일반적으로, '특정한 필요'에 따라 그들이 집중하면 어떤 마술적 과정이 작동하기 시작하여 바라던 것이 물질화 되는 것이라 믿는다. 무엇을 원하는지, 혹은 언제 어떻게 그것에 집중하는가는 거의 문제가 되지 않는다. 왜냐하면 이 '기술'을 가르치는 강연자나 교사는 모두 각기 다른 방법을 사용하기 때문이다.

꿈 이나 희망에 집중하는 것은 그 꿈이나 희망을 성취시키는데 집중하는 것과 상당한 차이가 있다.

우리의 집중이 유익한 것이 되기 전에 반드시 이해하고 사용되어야 하는 가장 중요한 원리 중 하나는 정신 연금술이다, 과거에 장미십자회원들은 아주 탁월한 연금술가들로 잘 알려져 있다. 그들은 쓸모없는 것들로부터 순수한 금을 만들어 내는 사람들이면서 또한 자신이 원하는 꿈을 실현시키는 사람들로 정평이 나 있었다. 또한 장미십자회원들의 기술은 보편적인 가르침과 지식으로 학생들과 숙련가들로 하여금 정신 연금술을 사용하여 현실로 만들어 낼 수 있도록 가르친다고 알려져 왔다. 그들은 실제로 도가니를 사용하여 물리적 연금술에 뛰어난 것처럼 정신 연금술에서도 뛰어난 사람들이었다.

모든 생물체 중에서 인간만이 신의 의식의 일부인 창조력을 내면에 지니고 있다. 인간은 독특한 능력을 부여받은 것이다. 자신이 원하는 것에 정신을 집중을 함으로써 결국에는 물질적 형태로 창조할 수 있는 진귀한 특권과 능력을 지니고 있다. 정신으로 생각하고 정신으로 창조하는 과정에 있어 인간은 어는 정도까지 신과 동등하다. 이 우주에 존재하는 모든 것을 존재케 하는 창조력을 인간이 사용하는 것은 신이 부여한 특권을 통해서이다.

그러나 서양 세계에서는 정신으로 창조하는 기술이 거의 이해되지 못했었다. 예외적으로 이 땅의 하얀 마술사(White magician)로 불리는 소수의 사람들만이 이것을 실행하고 있다. 그들이 '하얀 마술사들'이라고 일컬어 지는 이유는 그들이 행하는 마술이 하얀 마술이며, 어떤 파괴적인 면도 없는 순수한 마술이기 때문이다. 오히려 그들이 사용하는 능력은 신의 의식이 갖는 창조력의 일부이며, 이 창조력은 어떤 악이나 파괴적인 것을 창조할 수 없는 것이다.


미개하거나 진화하지 못한 인간의 마음은 아마 파괴적인 일들을 생각할 수 있을지 모르나 그것들을 정신적으로 창조하거나 물질로 나타나도록 하기 위해 이 신비한 능력을 사용할 수는 없다. 우주의 힘에 의해, 선하고 건설적인 일들이 마음 속에서 창조되었을 때만 물질의 형태로 나타나게 하는 것이 바로 이 신비한 능력이기 때문이다.

사람이 좋지 않을 것을 생각하여 그것이 물질의 형태로 나타나기를 마음으로부터 바라면, 매우 거친 물질적인 요소들을 비합리적이고 비논리적이고 부자연스런 관계로 만들어 악한 물질 형태로 나타나게 해야 하므로 애써 노력해야 한다. 그러나 사람이 선하고 건설적인 일을 생각하면 마음에서 일어나는 연금술 과정에 의해서 정신으로 그것을 자연스레 창조하게 된다. 이 과정은 우주의 연금술 과정과 일치하므로 결국 그가 정신으로 창조한 것은 조만간 자신의 의식과 존재 안에 있는 창조적 과정에 의해 외형적으로 드러나게 된다.

그러므로 환경이 나아지고 필요한 것을 갖기를 원하거나, 어떤 유익한 소유물을 얻고 싶어하는 원하는 것을 마음의 눈으로 볼 수 있을 정도로 집중해서 창조해야 한다. 매일 시간이 허락하는 대로 생각을 통해 창조 과정에 들어가, 자신의 의식 속에서 그것이 살아 있는 생명이 되고, 진동을 일으킬 때까지 계속 집중을 해야 하는 것이다. 이제 그 소망이 너무 실제적인 것이 되어서 그것이 없는 곳이 없고, 너무나 그 존재가 유력해서 자신의 생각과 행동과 삶이 바뀌고 통제되며 명령을 받고 영향을 받을 만큼 되어야 한다.

그렇게 정신으로 창조된 것은 더 이상 마음 속에서만 머물지 않는다. 눈을 감고도 분명히 볼 수 있고, 마음이 이완되었을 때는 자신의 전 존재를 사로 잡기도 한다. 그것이 무엇이냐에 상관없이 형태, 색채, 크기, 무게, , 이 모든 형태로 현존하게 된다. 마치 어머니의 자궁 속에서 이 세계로 태어나기 위해 준비를 하고 있은 아이와 같다.

신에 의해 창조된 것은 모두 이러한 방법으로 먼저 상상된 것이었다. 이 땅에 물질로 존재하면서 인간에게 축복이 되고 살아가는 데 꼭 필요한 것은 모두 그 존재를 드러내기 전에 우주적 차원에서 연금술에 의해 창조된 것이다. 인간은 이 우주의 과정과 신의 설계를 본받고 그대로 따라야 한다. 인간도 성숙해 지는 발전의 과정 없이는 자신이 상상한 것을 물질화해 낼 수 없다.

나의 경험에 의하면 사업상 만난 사람들, 회사, 이사회, 사단법인들 가운데 열심히 일하고 있으나 그들의 훌륭한 계획과 중요한 문제들이 성공을 거두지 못한 예들을 보면 그들이 이루고 싶어 하는 것을 처음부터 올바로 생각하지 못하였다는 것을 알게 된다. 일관된 관계를 갖지 못했거나, 본질상 중요하지 않은 씨앗, 또는 진동이 조화롭지 못하거나, 선하지 못한 생각의 씨앗은 온전한 개념을 만들어 내지도 못하고 그 생각에 생명력을 불어 넣지도 못한다. 그리고 온전하고 다소 모든 조건들이 완벽하더라도 그 생각이 살아서 진동하는 형태를 갖추어 마지막으로 표현되기 위해서 필요한 올바른 수태 기간과 논리적이고 자연스런 발달 과정이 없으면 결국 성공하지 못한다는 것을 알았다.

인간에게 있어서 다행스러운 일은 스쳐 지나가는 생각과 마음의 이미지들 모두가, 형태를 갖추고 주위를 활보하여 자신을 노예로 만들지 않고, 상반된 두 개념으로 이 세계를 혼란에 빠뜨리지도 않는다는 점이다. 다행스럽게도 주의를 기울여서 신성한 의식에 있는 정신 실험실 내에서 통합하고 발전된 것들만 존재할 수 있게 되고, 구체적으로 물질화되는 것이다. 그러나 시간이라는 요소가 필요하고 적절한 발전과 성숙이 필수적이기 때문에 인내력 없는 인간은 성급하게 되고 자신의 꿈과 욕망을 성취시키기 위한 더 빠르고 쉬운 길을 찾는다. 이 점에 있어서 인간은 틀림없이 실패하게 되고 그러한 실패를 통해서 자신의 믿음과 신뢰심을 잃어 버리며 내부에 존재하는 창조력을 거짓말쟁이로 몰아 내쫓아 버린다.

인간이 마음으로 바라는 것을 무엇이든지 상세하게 시각화하기란 어려운 일이 아니다. 그것은 객관적인 기능들을 집중하고 의지력을 외적 자아로 부터 내면으로 방향 전환함으로써 가능해 진다. 마치 인간 의식 내부에는 바라는 모든 것을 준비하고 창조하는데 필요한 밀실이 있는 것 같다.

조금씩, 한 부분씩, 요소 별로 결합되어 시각적 형태로 나타나야 하며 각각의 발달 단계를 거친 후에는 검토하고 시험하고 마무리해서 간과한 요소가 있는지, 빠진 부분이 있는지, 아니면 수정을 해야 할지, 부분과 요소를 잘못 결합하였는지 알아 보아야 한다. 벽돌을 하나하나 쌓아 가며 벽을 세워서 집을 짓듯이 우리가 바라는 것의 모든 부분들도 정신으로 창조하면 시각화 되어 결국에는 완벽한 상태로 태어날 준비를 마치게 된다. 그렇게 창조자의 의식 속에 실제로 존재하면서 그의 소유물이 되어야 한다.

그 욕망과 관련된 어떠한 세세한 것도 간과해서는 안 된다. 바라는 것이 참으로 유용하다는 것을 마음에 간직하여야 한다.. 실제로 쓸모 없는 것과 누구에게도 이익이나 은혜가 되지 않는 것을 창조하려 애쓰지 말아야 한다. 마음의 연금술을 잘못 사용함으로써 당하는 위험을 고려해서 창조하는 동안 대비해야 한다. 다른 사람에게 미치는 이익을 포함시켜야 하며 그런 식으로 창조된다면 틀림없이 다른 사람에게 이로울 뿐만 아니라 전반적으로 모든 사람에게 유익한 것이 될 것이다. 이런 식으로 훌륭하게 창조되거나 훌륭한 본질을 갖게 되면 드디어 객관적인 형태를 갖추어 나타나게 되고 행복과 평화, 건강 그리고 다른 사람의 만족에 전혀 부담되지 않을 것이며, 다른 사람을 희생시키지도, 슬프게 하지도 않을 것이다. 그 일이 필요한 만큼 이기심 없이 바래야 한다. 바라는 것을 소유하려는 동기가 복수나 분노, 증오심이나 질투심, 자만이나 교만 같은 것들과 관련되어서도 안 된다. 욕망이 창조자의 의식 속에서 발전하여 실체가 되는 과정은 때때로 겸손함과 소박함을 가르쳐 준다. 왜냐하면 인간의 창조력이 형태를 갖추고 나타날 때는 그 창조자로 하여금 신에 대한 자신의 책임과 신의 왕국과 조율해야 함을 깨닫게 하기 때문이다.

우리가 이러한 모든 점을 고려하고 그 과정의 일부가 되면 성공과 만족할 만한 현실이 바로 내 안에 있고 확실한 것이라고 느끼게 될 것이다.


신고
Posted by 대흠
오늘 영국의 트위터리안이 트위터 팔로우해왔네요. 제 프로필을 보고 찾아들어온 것 같은데.. 암튼,

Affirmation은 우리 말로 '확언'이란 번역을 하는데 자기 암시를 위해 하는 긍정적인 말입니다. 마인드컨트롤에서도 알파상태에서 확언을 많이 하고 트랜서핑에서는 확언을 '청각적인 슬라이드'로 표현합니다.

영어로 된 확언이 엄청 많네요. 영어 공부겸 Positive Thinking 하실 겸... ^^

POSITIVE THINKING Affirmations


대흠.
신고

'Other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엑소시스트 그리고 빙의  (0) 2010.04.17
카르마란 무엇인가?  (0) 2010.04.09
긍정적 생각을 위한 확언  (0) 2010.03.18
초자연 현상의 메카니즘  (0) 2010.03.09
세도나(Sedona) 리포트  (0) 2010.01.20
巫敎 - 권력에 밀린 한국인의 근본 신앙  (0) 2009.11.08
Posted by 대흠
아직 '리얼리티 트랜서핑' 2권을 읽으며 수련하고 있다. 1권에서 설명된 펜듈럼은 2권에서도 반복적으로 언급이 된다. 그동안 끊임없이 여러가지 펜듈럼들로부터 공격을 받으며 답답해 하고 낙담하고 심지어는 분노하며 지냈다. 그런 가운데 펜듈럼이 무엇인지 구체적으로 깨달아 가고 있고 펜듈럼의 공격을 받은 다음에는 그 상황을 리뷰하여 어떻게 대응을 해야 하는가에 대해 생각해 본다. 돌이켜보면 나에게 많은 발전이 있었던 것 같다.
 
우리가 사는 세상이라는 플랫폼은 펜듈럼 매트릭스다. 가까이는 가정과 그 구성원들, 회사, 사회, 국가 그리고 사회에 만연된 이념, 고정관념, 상식 등과 같은 관념적인 것 조차도 등 모든 것은 에너지 펜듈럼에 기반하고 있다. 나 역시 나도 모르는 사이에 누구한테도 펜듈럼처럼 작용하고 있을지도 모른다.

나와 연결이나 이해관계가 비교적 약하고 느슨한 인간 펜듈럼들은 간단히 무시함으로써 그의 갈고리에 엮이지 않을 수 있다. 그러나 가족 구성원의 펜듈럼은 그 인연의 끈이 질긴 만큼 무시하기가 간단치 않다. 그렇다고 내가 가족들과 문제가 있다는 건 결코 아니다. 대부분 사람들이 살면서 부대끼는 가족간의 일상의 문제들을 말하는 것이다. '부부싸움은 칼로 물베기'라고도 하는 것들, 그런 문제들을 말하는 것이다.

기본적으로 가족에 대한 연민이 있으면 문제가 좀 있다 하더라도 쉽게 해결이 되고 잊혀지고, "사는 게 다 그런거야" 라고 말할 수도 있을 것이다. 그러나 트랜서핑의 관점에서 보면 그런 비교적 사소한 갈등 조차도 성공 트랙에 주파수를 맞추는 섬세한 작업에 영향을 준다. 마음과 영혼의 일치 상태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예민하게 깨어 있어야 하는데 그러한 약간의 트러블이라도 마음-영혼-성공의 물결로 이어지는 링크를 가차없이 부셔 버린다.

지난 주말 와이프 펜듈럼으로 부터 심하게 공격을 받은 뒤 상황을 리뷰하는데 이러한 상황에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 도대체 아이디어가 떠오르지 않았다. 그런데 내가 이 책들을 선물한 한 친구가 있는데 지금 3권을 읽고 있다고 하며 주말 와이프 펜듈럼 사이에 생긴 상황에 대해 3권에 나온 대처 방법을 알려 주는 것이다. 와이프의 내부 의도를 파악하여 그것을 만족시켜 주라는 것이다. 다음 날 바로 와이프의 내부의도를 만족시킬 만한 작업을 했더니 비로소 와이프 펜듈럼은 만족하고 조용해지는 것이었다. 알고 보면 누구나 알고 있고 좀 현명한 사람 같으면 이미 그렇게 해 왔던 방법이다.

트랜서핑 원리 중에 가장 간단한 듯 보이면서도 반복적인 수련과 깨어있음을 통해 분명하게 인지하고 넘어가야 하는 것이 펜듈럼이다. 이것이 해결되지 않으면 성공 트랙에 도달할 수 없다. 다른 수련이나 운동도 그렇지만 기초가 중요하다. 기초가 튼튼하지 않으면 발전이 없다. 마인드컨트롤에서도 가장 간단해 보이는 심신이완이 중요하다. 이게 안되면 나머지 기법들은 모래 위에 쌓아 올린 탑에 불과하다.

이렇게 쓰고 보니 우리 집안에 무슨 심각한 문제가 있는가 아닌가 생각하실 분들이 있을 것 같다. 나는 누구못지 않게 가정을 소중히 생각하고 가족들을 사랑하는 사람이다. 마인드컨트롤이니 트랜서핑이니 남들보기에 좀 엉뚱한 일을 벌리는 것도 일차적으론 가족을 위한 것이다. ^^


대흠.

PS. 위 글중에서 '마음과 영혼의 일치', '내부의도', '성공트랙' 등 아직 말하지 않은 개념들이 성급하게 등장했네요. 앞으로 좀 더 부지런을 떨어 이런 이야기들을 해보겠습니다. ^^


신고
Posted by 대흠
실바 마인드컨트롤을 통해서 얻을 수 있는 주요 능력중 하나가 ESP(ExtraSensory perception)죠.그런데 호세 실바 박사는 Extra 대신에 Effective란 표현을 씁니다. Extra가 마치 우리 정신 외부의 어떤 능력(신)을 불러다 이용하는 것 같은 느낌을 주기 때문이라 합니다. 즉, ESP는 인간이 본래 갖고 있는 능력이라 합니다. 잠든 능력을 깨우는 것, 마인드컨트롤의 주요한 작용 증 하나입니다.

대흠.

출처 : 미내사

원래 인간은 누구나 오감을 초월한 능력을 지니고 있다고 한다. 그러나 이 능력을 저해하는 것이 있는데 자아의 움직임이 바로 그것이다. 따라서 잠재 능력이 자유로워질 때 인간은 초자연 현상과 마주하게 된다.

식스 센스(Sixth Sense)라는 영화가 큰 반향을 불러 일으켰던 적이 있습니다. 그것은 초감각적 지각(ESP; Extrasensory perception)을 일반적으로 부르는 단어이지요. ESP란 단어는 1870년경 리처드 버튼(Richard Burton)경에 의해 사용되기 시작했습니다. 그것은 기존의 감각기관을 사용하지 않고 지각해 내는 능력으로 최면상태나 황홀경에 빠져 있을 때 종종 나타나기도 합니다. 이 글에서는 그런 현상이 어떻게 가능한지를 과학적 모델을 통해 설명해주고 있습니다. (편집자 주)

크게 보시려면 클릭~











[관련 비디오]

- 원 격투시 워크샵 실황녹화
- 사 후세계 탐험 워크샵 실황 녹화
- 오라보기 워크샵 실황녹화

자세한 내용은 PDF 파일로 되어 있고 미내사 클럽에 가입후 다운받아 보시든지 아님 댓글로 이멜 주소를 알려주시면 보내드리겠습니다. -대흠-


신고

'Other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카르마란 무엇인가?  (0) 2010.04.09
긍정적 생각을 위한 확언  (0) 2010.03.18
초자연 현상의 메카니즘  (0) 2010.03.09
세도나(Sedona) 리포트  (0) 2010.01.20
巫敎 - 권력에 밀린 한국인의 근본 신앙  (0) 2009.11.08
상상의 세계  (0) 2009.10.30
Posted by 대흠
마인드컨트롤을 가장 간단하게 말하면 컴퓨터가 아닌 잠재의식에 원하는 바를 프로그래밍하는 것이다.

호세 실바 박사의 캐치프레이즈는 "원하는 바를 성취함으로써 내가 행복해지고 내가 행복해짐으로써 남들도 행복해 질 수 있다." 는 것이다. 기술적인데 집착하다 보면 이와 같은 대의(大義))를 잊게 된다. 그리고 이러한 대의에 따름으로써 프로그래밍의 성공률도 높아진다고 한다.

대흠.



호세 실바 박사의 프로그래밍 법칙은 이런 사상을 분명하게 보여주고 있다.

1. You must do to others only what you like others to do to you.
    타인이 당신 자신에게 해주길 원하는 것만을 타인들에게 해주어야 한다.

2. The solution must make the planet a better place to live.
    문제의 해결을 통해 우리가 사는 이 행성을 보다 살기 좋은 곳 만들어야 한다.

3. It must be the best for everybody concerned.
    모든 사람을 위한 최선의 것이 되어야 한다.

4. It must help at least two or more persons.
   최소한 두 사람 이상에게 도움을 주어야 한다.

5. It must be within the possibility area.
   가능한 범위 내에서 실행하여야 한다.


신고
Posted by 대흠
벅샷님의 블로그 포스팅 '결심, 알고리즘' 읽고 댓글을 달다가 욕심이 생겨 내 블로그에 올리고 트랙백을 달기로 마음을 바꿨다. 생각을 발전시키는데 도움을 주신 벅샷님과 GatorLog 님께 감사를 드립니다. ^^

*^^*-------------------------------------------------------------------------------------------------
거대 기업에서도 '실행'을 중요한 덕목으로 삼는데 역으로 생각해 보면 그런 훌륭한 기업 조차도 계획을 제대로 실천하지 못한다는 것인데 하물며 개인은 오죽하겠습니까.



조금 과학적이라 할 수 있는 '마인드컨트롤'의 관점에서 보면 의식이 지어낸 생각이나 계획이 잠재의식에 프로그램되지 않으면 작심삼일이 될 가능성이 높죠.

나름 논리적이긴 하나 매우 비과학적이라(우리 큰딸래미 왈^^) 할 수 있는 '리얼리티 트랜서핑'에서 말하는 내부, 외부의도가 생각나네요. 전자는 내 안에서 일어나는 욕망이고 후자는 나의 바깥에 존재하는 미지의 힘. 이 외부의도가 내부의도의 소산인 생각(욕망)을 가능태 공간(우주의 에너지 정보장)의 현실화된 섹터로 인도를 함에 따라 실현이 된다고 합니다. 외부의도를 조종하려면 하지않으면서 해야 하는(無爲의道) 기술(?)이 필요합니다. 그걸 가능케 하는 마음상태를 겸허함(혹은 깨어있음)이라 풀어볼 수도 있겠네요.

"해 결심은 겸허하고 유연하고 다중적이어야 한다."는 벅샷님 말과 매칭이 일어날 수 있는 부분입니다.

와이즈맨 박사는 새해 결심을 이뤄내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결심을 딱 하나만 세우고, 그 세운 결심에 대해 구체적인 목표를 설정하라는 조언을 주고 있다. 그렇다면 새해의 결심을 하나만 세워야 한다는 주장의 근거는 있단 말인가? 심리학에서는 이를 인지적 부담 혹은 인지 부하(cognitive load) 개념으로 설명한다. 인지 부하라는 것은 어떤 일(과제)을 수행하는데 있어서 필요한 정신적 노력의 양을 말한다.

원문 출처 :
새해 결심과 인지적 부하

또한 마음과 영혼이 의기투합(?) 하면 인지부하가 'Zero'에 가까워 질것으로 봅니다. 인지 부하가 작을수록 그 만큼 적은 에너지로 목표한 바를 이룰 수 있겠지요.

외부의도를 움직여 성공의 물결을 타려면 마음(의식)과 영혼(잠재의식)이 서로 합의(일치)를 이루어야 하는데 의식이 영혼에게 "선언적이고 강압적이고 단선적"으로 지시할 때는 합의가 아닌 명령이 되어 일이나 계획이 성공하지 못하게 되지요.^^

좀 더 다듬고 보완을 하면 현대 경영학(Tangible)과 에너지장을 다루는 기술인 고대 신비지식(Intangible)을 접목할 수 있는 포인트가 하나 생길 것 같기도 합니다.


대흠.
신고

'리얼리티 트랜서핑'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런 것들도 펜듈럼인가?  (0) 2010.01.17
펜듈럼의 속성  (2) 2010.01.16
작심삼일 그리고 실행의 문제  (4) 2010.01.12
바딤 젤란드 (Vadim Zeland)  (0) 2009.12.30
잉여 포텐셜과 균형력 - 죄책감  (5) 2009.12.23
바딤 젤란드와 나  (0) 2009.12.13
Posted by 대흠
Silva Ultra Mind ESP 책을 infinitesp님으로 부터 얻어서 보다가 잃어 버리는 바람에 다시 구매하려고 기회를 보던 중, 미국 사는 매제가 회사로 물건을 보낼 일이 생겨 함께 부쳐달라고 아마존에서 매제 집으로 책 주문을 했다.

그런데 책값보다 shipping & handling fee가 더 많이 나온다. 사는 김에 2 달러 짜리 헌책을 한권 더 주문했는데 각각의 책에 배송료가 부과된다. 미국내 배송인데 책값이 반, 배송료가 반이다. 우리나라보다 땅덩어리가 훨씬 넓으니 배송 비용이 많이 드는 건 당연하겠다. 그런데 비용을 책마다 부과하는 건 좀 아니다 싶다.


미국 동부에서 의류 체인을 하는 매제와 전화 통화를 하면서 미국 경기에 대해 잠깐 물었다. 회복 기미가 안보인다고 그런다. 내가 주문한 책을 배송 처리하는 데도 미국에 사는 서민들의 손길이 갈 것이고 비록 작은 돈이지만 미국에 일자리를 만드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하니 불만은 없다.

'세상을 보다 더 나은 곳으로 만들자(Better Place to Live)'는 실바 마인드컨트롤의 목적도, 나라와 민족을 가리지 않고 인간을 이롭게 하자는 조상의 '홍익인간' 정신도 다 같은 이야기을 하고 있다. 세상의 모든 사람들이 국경과 혈통을 떠나서 자기 보다 못한 이들과 작은 것이라도 나눌 수 있다면 우리는 인류의 후손들에게 '보다 더 살기 좋은 세상'을 물려줄 수 있을 것이다.


대흠.

  
       
신고
Posted by 대흠

자연 속의 모든 것은 균형 상태를 유지하려고 애쓴다. 기압이 하강하면 바람이 불어와 다시 균형이 회복된다. 온도의 차이는 열교환에 의해 보상된다. 에너지의 잉여 포텐셜(Potential)이 존재할 수 있는 모든 곳에 불균형을 제거하려는 균형력(균형을 유지하려는 힘)이 나타난다.

이 세상은 전체가 '펜듈럼의 집합'이라고 볼 수 있다. 그 안에서 어떤 펜듈럼은 강하게 흔들리고 있고, 또 어떤 것은 힘이 약해지고 있다. 그리고 그 모두는 서로 상호 작용한다. 각각의 펜듈럼은 이웃한 펜듈럼으로 부터 자극을 받고, 또 그것들에게 자극을 준다. 이 복잡한 전체 시스템을 지배하는 근본 법칙 중의 하나가 바로 균형의 법칙이다. 궁극적으로 모든 것이 균형을 향해 열심히 가고 있다.

우리가 어떤 대상이나 평가에 지나치게 큰 의미와 중요성을 부여할 때, 혹은 평가절하 할 때 사념 에너지는 잉여 포텐셜을 만들어 낸다. 현실을 왜곡시키는 그릇된 평가는 두가지 경로를 통해 생길수 있다. 하나는 대상에게 지나치게 부정적인 성질을 부여하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지나치게 긍정적인 성질을 부여하는 것이다. 그렇지만 평가의 오류, 그 자체는 어떤 역할도 하지 않는다. - 그릇되고 왜곡된 평가는, 그것이 당신에게 아주 중요한 의미를 가질 때에만 잉여 포텐셜을 만들어 낸다. 당신에게 특별히 중요한 대상과 상황만이 당신의 평가에 에너지를 공급해 주는 것이다.
보이지도 만져지지고 않지만 잉여 포텐셜은 사람들의 삶에 중요한 - 때로는 방심할 수 없이 위험한 - 역할을 한다. 이 포텐셜을 제거하려는 균형력의 작용이 문제를 일으키는 것이다.

- 리얼리티 트랜서핑 1권에서 발췌 -

중요한 일을 할 때 일이 어느 단계에 오르기 전에 함부로 발설하지 않는 사람들을 종종 본다. 아마도 잉여 포텐셜을 만들지 않기 위한 본능적인 행동이 아닌가 생각된다. 또한 "왼손이 한 일을 오른 손이 모르게 하라."란 성경 말씀도 역시 잉여 포텐셜과 관련이 있지 않을까 싶다. 마인트컨트롤에서도 소망을 프로그램(기원)할 때 남에게 알리지 말라는 이야기를 어느 책에선가 본 기억이 있다.
 
불만을 갖는 것도 잉여 포텐셜을 만들고 특히 남을 경멸할 때 잉여 포텐셜이 크다고 한다.



트랜서핑의 원리의 밑바닥에는 동서양의 현자들이 이미 수도 없이 했던 이야기들이 깔려 있다. 저자 바딤 젤란드는 이를 에너지적 관점에서 성공이라는 구체적인 목표를 염두에 두고 한 이야기로 볼 수 있다.

'
중용(中庸)의 도(道)' 가 그렇고, '과유불급(過猶不及) - 지나친 것은 미치지 못함과 같은 것이다'이 바로 그렇다.   어떠한 상황에도 한 곳으로 치우침이 없는 도리, 진정한 삶의 중심을 지키면서 자신의 주체를 잃지 않는 자세를 견지하는 것은 군자의 길이거니와, 이 시대에서는 성공하는 사람의 자세이기도 한 것이다.

앞으로 이 블로그의 트랜서핑 카테고리에서 살아가면서 경험하거나 발견되는 펜듈럼, 잉여 포텐셜 등의 사례를 이야기 하며 그런 과정을 통해 '나를 지켜보는 또 다른 나'로 하여금 더욱 깨어 있도록 정진할 것이다.



대흠.
신고

'리얼리티 트랜서핑'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만히 있으면 팔자(八字)대로 간다?  (0) 2009.12.07
성공의 물결  (0) 2009.12.07
잉여 포텐셜과 자연의 균형력  (0) 2009.12.07
행운의 파도  (0) 2009.11.29
펜듈럼(Pendulum) 이란?  (0) 2009.11.27
리얼리티 트랜서핑이란?  (0) 2009.11.21
Posted by 대흠
리얼리티 트랜서핑 2권을 읽는데 이런 말이 나온다.

"외부의도-이에 대해서는 뒤에 따로 이야기 한다. 혹은 책 2권을 참고 바람.-의 본질을 좀 더 깊게 이해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자각몽(Lucid Dream)을 훈련하는 일이다. 하지만 실제 현실에서 나는 이 훈련 대신 자각생(Lucid Living) 연습 방법을 제공할 수 있다."

꿈일기를 쓰려면 와이프와 떨어져 거실에서 잠을 자야 한다. 자다가 일어나 꿈이 잊혀지기 전에 불을 켜고 머리 맡에 노트에 기록을 해야 하는데 와이프의 잠을 방해하기 때문이다.

어제밤 12시 경 소파에서 잠을 청했다. 이날 따라 와이프는 순순히 허락을 하였다. 잠이 들기 전에 그 날 읽은 자각몽에 대해 생각을 하면서 잠이 들었는데 정말 생생한 자각몽을 꾸었다. 잠이 깨니 새벽 1시45분 꼭 2시간 동안 꿈을 관찰하며 충돌과 추락 과정에서 약간의 연출도 했었던 걸로 기억한다.

마치 이 자각몽이 일어나도록 도와주는 듯 한 일련의 사건이 일어났다. 우연의 일치다.
-별 생각없이 소파에서 자기로 결정한 것.
-와이프의 순순한 허락 ^^
-자기 전에 자각몽에 대해 생각한 것.

같은 기종의 여객기(소형?) 두 대가 비행을 하는데 한 대(이탈리아?)는 앞서고 우리(?) 비행기는 뒤를 따라 가고 있었다. 앞서 가는 비행기가 도심에서 선회 비행을 하면서 추락을 하는데 뒤에 가던 비행기와 스치듯이 충돌을 하고 불꽃이 일어났다. 뒤에 가던 비행기도 추락을 하는데 추락 지점은 전에 다니던 회사(아남산업, 현 앰코코리아) 본사 앞 마당이었다. 난 비행기가 추락하는 지점에서 날아드는 비행기 파편을 피해 잽사게 몸을 숨겼다. 이 과정에서 내가 장면을 연출을 한 것이 살짝 기억에 남아있다. 내가 마치 영화속 주인공처럼 위기를 피하는 말 그대로 스릴과 서스펜스가 넘치는 장면이었는데 난 거의 두려움을 느끼지 않았다.  꿈이 끝나가면서 추락에 따른 사상자에 대한 이야기도 전혀 없이 재난 현장이 아니라 마치 영화촬영 현장과 같은 느낌이었다.



리얼리티 트랜서핑과 마인드컨트롤 양쪽의 의도를 모두 만족한 꿈 수련이었던 것 같다.  영능력이 증대된 것일까?
그렇다!!


대흠.
신고
Posted by 대흠
Transurfing이란 '리얼리티 트랜서핑'의 저자 바딤 젤란드가 다른 쪽으로 옮겨 간다는 'Trans'와 파도타기를 뜻하는 'Surfing'을 합쳐 만든 용어다.


누구나 자신만의 유일하고도 독특한 인생을 살아가며 스스로 고행을 택한 이들을 제외하고 대부분의 사람들은 자신들이 살아가는 인생 트랙이 보다 편안하고 행복한 것이 되기를 원한다. 바딤 젤란드는 고통스러운 인생트랙을 개선하려 애쓰지 말고 무한한 우주에 무한한 가능성으로 부터 선택을 하라 조언을 한다. 즉, 인생의 파도를 타는 서퍼들에게 파도를 자연스럽게 바꿔 타라는 의미로 트랜서핑이란 말을 쓰고 있다.



라마라마 님이 물리학적 개념을 통해 트랜서핑의 보다 근본적인 원리를 잘 설명한 포스팅입니다. 물론 트랜서핑 이외에 마인드컨트롤 등 정신 에너지를 이용하는 수련 전반에 적용된다고 생각됩니다만...
[책] 리얼리티 트랜서핑


대흠.


"트랜서핑은 당신이 원하는 것을 얻게 해주는, 근본적으로 완전히 다른 사고방식과 행동방식이다. 삶에서 원하는 것을 얻고자 싸우는 것이 아니라, 단순히 원하는 것을 그저 얻는 방법이다. 또 이것은 자신을 변화시키는 길이 아니라, 본래의 자신으로 되돌아가는 길이다."

"트랜서핑은 자신의 운명을 말 그대로 ‘골라잡는’ 방법이다. 슈퍼마켓에서 물건을 고르는 것과 꼭 같다.
나는 그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를 이 책에서 설명하고 싶다."

-바딤 젤란드-

* 리얼리티 트랜서핑 까페


신고
Posted by 대흠




어제 친구 가게에 놀러 갔는데 책상 위에 책 한권이 눈에 들어온다.
"웬 무교?  네가 그런 책을 다 보냐..."  평소 인문사회과학 분야의 책을 많이 읽는 논리의 세계에 사는 친구라 좀 의외란 생각이 들었다. "대학 교수가 쓴 책이야." 부제를 보면 사회적 이슈가 부각되기는 하지만...

"음.. 그 책 내용은 대략 이러저러할 것 같다." 하니 그런 얘기라 한다. "책을 들춰보지도 않고 제목만 보고 내용을 맞출 수 있는 건 성장한 나의 영능력(직관력) 때문일까?" 하는 좀 시건방진(?) 생각이 잠시 들었다.

그리고 이어지는 대화에서 최근 내가 관심을 갖고 있는 '리얼리티 트랜서핑', 그리고 책에 나오는 가능태 공간(현실을 창조해내는 일종의 에너지 공간)과 마인드컨트롤 등에 대해 이야기를 했다. 전에도 이런 얘길 해주면 다소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던 친구데 전과는 달리 이번에는 순순히 받아 들이는 것 같았다.

나이 오십을 넘은 친구의 굳은 생각에 조금은 변화가 있는 것 같았다. 난 이 친구의 생각이 이와같이 변할 수 있다는 것을 높이 평가한다.

그리고 산악인 카패에 올린 자신을 글들을 보여 주었다. 그 친구 평소의 말은 좀 고지식하다 생각했는데 글은 유연하고 감성적이며 지적이다. 사람의 말과 글이 차이가 나는 경우를 자주 본다. 둘 다 느낌, 생각으로 부터 나온 결과물인데...하나는 실시간/동기, 하나는 비실시간/비동기 커뮤니케이션이란 차이가 말과 글에 각각 영향을 미치는 것 아닌가 생각해 본다.


대흠.
   
신고

'Other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초자연 현상의 메카니즘  (0) 2010.03.09
세도나(Sedona) 리포트  (0) 2010.01.20
巫敎 - 권력에 밀린 한국인의 근본 신앙  (0) 2009.11.08
상상의 세계  (0) 2009.10.30
어떤 문제도 그것을 일으킨 의식 수준에서는...  (0) 2009.10.25
심신요법  (0) 2009.09.30
Posted by 대흠

뇌파특성 도표

Others 2007.03.04 23:36

베타, 알파, 쎄타, 델타


신고
Posted by 대흠


티스토리 툴바